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이윤택 연출 성추행 과거폭로 "여관방서 안마 요구"
  • 이윤택 연출 성추행 과거폭로 "여관방서 안마 요구"_이미지
Posted : 2018-02-14 12:27

이윤택 연극 연출가가 과거 배우를 성추행했다는 사실이 폭로됐다.



극단 미인 김수희 대표는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미투(Me Too)"라는 해시태그를 달고 10여 년 전 지방 공연 당시 자신이 겪었던 일을 폭로했다.



김수희 대표는 연극 '오구' 지방 공연에서 이윤택 연출이 숙소인 여관방에 불러 안마를 시키더니 성기 주변을 주무르라고 했다고 주장했다.



김수희 대표가 이윤택 연출의 실명을 거론하진 않았으나 '오구' 연출, '밀양으로 돌아왔다'라는 대목에서 이윤택 연출가임을 암시했다.



김수희 대표는 "그는 내가 속한 세상의 왕이었다. 문을 열고 들어가니 그가 누워있었다. 예상대로 안마를 시켰다. 얼마큼 지났을까 그가 갑자기 바지를 내렸다. 그를 마주치게 될 때마다 나는 도망다녔다. 무섭고 끔찍했다. 멋진 작업을 만들어냈다는 극찬의 기사를 대할 때마다 구역질이 일었지만 피하는 방법 외에는 아무 것도 하지 않았다"라고 털어놨다.



김수희 대표의 폭로 이후 이윤택 연출은 반성의 의미에서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에 연희단거리패는 3월 1일부터 이윤택 연출로 예정됐던 '노숙의 시' 공연을 취소했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이윤택 연출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