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성령 “데뷔 30주년…어떻게 내려와야 할까 고민”
  • 김성령 “데뷔 30주년…어떻게 내려와야 할까 고민” _이미지
  • 김성령 “데뷔 30주년…어떻게 내려와야 할까 고민” _이미지2
  • 김성령 “데뷔 30주년…어떻게 내려와야 할까 고민” _이미지3
Posted : 2018-01-24 09:09

아름다움의 대명사 배우 김성령이 '인스타일' 매거진을 통해 근황을 전했다.



지난 12월 베트남 닌반베이에서 촬영한 화보에서 김성령은 화려한 치장을 걷어내고 가장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이는 화장기 없는 수수한 모습으로 다니길 좋아하는 평소 모습에 가깝다. 군더더기 없는 원피스, 청바지에 티셔츠처럼 베이직한 옷차림이지만 촬영 내내 스태프들의 감탄이 끊이질 않았을 정도로 아름다웠다고.



어느덧 데뷔 30주년을 맞은 김성령은 “더 올라가겠다는 욕심 보다 어떻게 나이 들고 또 어떻게 잘 내려와야 하는지에 집중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인스타일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