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웃기네' 부르던 故로티플스카이, 오늘(8일) 벌써 4주기
  • '웃기네' 부르던 故로티플스카이, 오늘(8일) 벌써 4주기_이미지
Posted : 2017-10-07 23:36

'웃기네'를 발랄하게 부르던 가수 로티플스카이(본명 김하늘)이 오늘(8일) 사망 4주기를 맞았다.



로티플스카이는 2013년 10월 3일 사망했다. 뇌종양 투병으로 알려졌지만, 당시 소속사 측은 "의료진으로부터 알 수 없는 원인에 따른 뇌사판정을 받았다고 전해들었다"고 밝혔다.



로티플스카이는 2001년 하늘이라는 이름으로 데뷔, '웃기네'로 히트를 쳤다. 성인이 된 이후엔 로티플스카이라는 예명으로 활동했다. 섹시하고 성숙한 느낌을 강조했다.



음악에 대한 열의가 넘친 그녀는 그러나 26세 짧은 생을 마감하고 하늘로 떠났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사진=소속사 제공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