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지민 "신인 개그맨 때 커피 30잔씩 탔다"
  • 김지민 "신인 개그맨 때 커피 30잔씩 탔다"_이미지
Posted : 2017-09-13 01:30

방송인 김지민이 신인 시절 겪은 군기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밝혀 눈길을 끈다.



김지민은 오늘(13일) 오후 7시 10분 방송되는 tvN '곽승준의 쿨까당 - 2017 대한민국 軍잔혹사 내 아들·딸을 부탁해' 편에 출연, 군대에서 맡은 일을 ‘적당히’ 하는 문화가 생긴다는 말을 듣고 “개그맨 세계도 예전엔 군기가 심했던 편이다. 신인 개그맨 때 커피를 잘 탄다는 이유로 하루에 30잔씩 탔다. 너무 잘하는 것도 힘든 일”이라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는 국회 국방위원회 간사인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 임태훈 군 인권센터 소장, 양욱 국방안보포럼 전문위원이 출연해 군 사건사고를 짚어보고 군대 선진화를 위한 방안을 모색할 전망이다.



이철희 의원은 “현재 첫째 아들이 군대에 있고, 둘째 아들도 곧 입대하는데, 자녀가 군대에 가면 부모들은 예민해질 수 밖에 없다. 여러 이슈가 신경 쓰이는 것이 사실”이라며 부모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양욱 전문위원은 군대에서 사건사고가 일어나는 원인에 대해 “예전 군대의 악습을 당연하게 생각하는 인식이 이어져온 것이 문제다. 악순환의 고리를 끊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한다.



이밖에도 징병제와 모병제 등 뜨거운 군대 이슈를 조명할 '곽승준의 쿨까당'은 13일 저녁 7시 10분, tvN에서 방송된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사진=tvN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