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이창명 또 실형구형 "인생 송두리째 무너졌다"
  • 이창명 또 실형구형 "인생 송두리째 무너졌다"_이미지
Posted : 2017-09-05 10:54

이창명이 실형을 구형받았다.



5일 서울남부지방법원에서는 이창명의 도로교통법 위반(사고후 미조치 등) 혐의에 대한 항소심 첫 공판이 열렸다. 이창명이 술을 마신 사실이 있었는지 여부가 쟁점 사안이었다.



검찰은 동석했던 KBS PD가 이창명이 술을 마셨다고 진술한 점, 사건 전 모임 장소에서 다량의 술병이 발견된 점, 이창명이 자신은 술을 마시지 않았다고 하면서도 대리기사를 부른 점, 사고 후 20시간 이상 잠적한 점 등을 보아 "음주를 했다고 봐야 할 것"이라며 1심 구형과 동일한 징역 10월의 실형을 구형했다.



이창명 측은 음주 여부에 대해 "건배 제의 시 마시는 시늉만 했다"라며 "진료기록에 소주 2병이라 기재된 것은 병원 인턴의 기재 오류"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창명은 "사건 이후 인생이 송두리째 무너졌다. 가끔은 실제 음주를 하고, 음주운전을 해 처벌 받은 것이 더 상처가 덜했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라고 말했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