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섹션TV' 위너 "가요계 승자지만, YG의 미운 오리 새끼"
    • '섹션TV' 위너 "가요계 승자지만, YG의 미운 오리 새끼"_이미지

    위너가 미운 오리 새끼라고 말했다.



    13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의 코너 '아이돌 맨'에는 가수 위너가 출연했다.



    위너 강승윤은 팀 이름 뜻에 대해 "가요계 승자 될 것"이라는 뜻이라고 설명하며, 데뷔 6일 반에 공중파 1위를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곧 이어 이승훈은 "위너는 YG의 미운 오리 새끼다. 하지만 백조가 되고 싶어"라고 랩을 했다. 음악 스타일이 다르기 때문에 미운 오리 새끼라는 설명이다.



    또한 김진우는 자신을 '얼굴 천재'라면서, 소처럼 큰 눈이라고 자신의 매력 포인트라고 소개했다. 송민호는 자신의 예능감을 자랑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