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정법' 양동근 오열 "딸 직식사..내 품에서 숨 끊어졌다"
    • '정법' 양동근 오열 "딸 직식사..내 품에서 숨 끊어졌다"_이미지

    양동근이 '정글의 법칙'에서 오열했다.



    11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에서는 병만족의 사투가 그려졌다.



    이날 양동근은 불을 피우던 중 갑작스레 오열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병만은 말없이 양동근을 지켜봤다.



    양동근은 "원래 '정글의 법칙' 뉴질랜드 촬영을 가기로 했다. 출발을 앞두고 조이가 사고가 났다. (둘째 딸의) 사고 때문에 촬영을 못 갔다. 조이가 질식 했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양동근은 "내가 조이를 안았을 때 아이 숨이 끊어졌다. 불씨를 흔드는데 갑자기 눈물이 났냐면, 흔들면 안에 빨간불이 피어오르잖나. 그때 조이 축 쳐져 있던 게 생각나더라"라며 또 다시 눈물을 쏟아냈다.



    양동근은 "가족을 위해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가족과 더 화목할 수 있게 도와준 시간이다"고 털어놨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