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아이돌 성폭행 신고女, 진술 번복 “일반인 2명에게 당했다”
  • 아이돌 성폭행 신고女, 진술 번복 “일반인 2명에게 당했다”_이미지
Posted : 2017-07-06 09:14

아이돌 그룹 멤버 A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신고한 여성이 진술을 번복한 것으로 전해졌다.



6일 서울 강남 경찰서에 따르면 해당 피해 여성은 “술자리에 총 6명이 있었고, 아이돌을 제외한 나머지 일반인 2명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면서 “아이돌은 성폭행에 가담하지 않았다”고 진술했다.



이날 피해 여성은 오전 8시 56분께 서울 역삼동의 한 다세대 주택에서 A 등 남성 2명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한 바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A는 없었고, 피해 여성과 성폭행을 한 것으로 지목된 일반인 남성 B씨가 있었다.



B씨는 경찰 조사에서 관련 내용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