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곽시양, 전생 드러났다…유아인X임수정 위협한 일제 밀정 (시카고타자기)
  • 곽시양, 전생 드러났다…유아인X임수정 위협한 일제 밀정 (시카고타자기)_이미지
Posted : 2017-05-19 11:59

‘시카고타자기’ 곽시양의 전생이 공개됐다.



tvN 금토드라마 ‘시카고 타자기’(진수완 극본, 김철규 연출)가 19일 오후 방송됐다.



이날 ‘시카고 타자기’에서 류수현(임수정)은 노래를 부르던 중 취객의 난동으로 위기에 처했다. 이 때 허영민(곽시양)이 나섰다.



이후 서휘영(유아인)과 신율(고경표)은 고마움을 전했다. 두 사람이 “아까 고마웠다”고 하자 허영민은 “같은 조선인끼리 그런 말 넣어두자”고 답했다.



이후 허영민은 카르페디엠에서 나왔다. 누군가와 만나 “분명 뭔가 있긴 있다. 떡밥을 던졌으니 기다려야 한다. 조직을 와해시키려면”이라고 말했다.



한세주(유아인)는 유진오(곽시양)로부터 백태민(곽시양)의 전생을 듣고 “일제의 밀정이었느냐. 어떻게 이질감이 하나도 안 느껴지느냐”고 말했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N ‘시카고 타자기’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