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전반 2골' 안양, 부천에 3-1 완승...2연승 성공
  •  '전반 2골' 안양, 부천에 3-1 완승...2연승 성공_이미지
Posted : 2018-09-09 19:50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FC안양이 부천FC를 3-1로 제압하고 2연승을 달렸다.

안양은 9일 오후 6시,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2 2018 27라운드에서 부천에 3-1 완승을 거뒀다. 승리를 거둔 안양은 지난 라운드 아산전 승리에 이어 2연승을 달리게 됐다.

안양은 4-4-2로 나섰다. 골문은 전수현이 지켰다. 김진래, 이상용, 김형진, 채광훈이 4백에 섰고, 정희웅, 최재훈, 은성수, 김경준이 미드필더에 배치됐다. 투톱은 알렉스와 김원민이 출격했다.

부천도 같은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최철원이 골문을 지킨 가운데 안태현, 임동혁, 박건, 김준엽이 4백에 섰다. 문기한과 송흥민이 중원을 지켰고, 크리스토밤과 공민현이 측면에 배치됐다. 닐손주니어와 이현승이 공격을 이끌었다.

전반 20분 만에 안양이 앞서갔다. 코너킥 상황에서 채광훈의 패스를 받은 이상용이 헤더로 부천의 골망을 갈랐다. 일격을 허용한 부천에 악재가 겹쳤다. 전반 30분, 송흥민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한 것이다.

수적 우위를 점하게 된 안양이 공세를 이어갔다. 전반 41분, 좌측에서 빌드업을 전개했고, 김원민이 강한 슈팅으로 추가골을 성공시켰다. 안양이 2-0으로 앞선 가운데 전반전은 종료됐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부천은 크리스토밤을 빼고 진창수를 투입했다. 안양도 후반 7분 김형진 대신 김영찬을 넣으며 수비를 강화했고, 후반 18분에는 1도움을 올린 김경준을 빼고 정재희를 투입했다.

후반 31분, 교체투입된 정재희가 쐐기골을 터트렸다. 수비를 허문 정재희가 정확한 슈팅으로 부천의 골망을 갈랐다. 후반 41분, 공민현이 만회골을 기록했지만 이미 벌어진 점수차를 따라잡기는 힘들었다.

결국 안양이 부천에 3-1 완승을 거두고 승점 3점을 추가했다. 부천을 제압한 안양은 2연승을 달리게 됐다.

[경기 결과]

FC안양(3) : 이상용(전반 20분), 김원민(전반 41분), 정재희(후반 31분)

부천FC(1) : 공민현(후반 41분)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