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하나령, 상큼한 매력 발산 “주머니에 넣고 다니고 싶어”
하나령, 상큼한 매력 발산 “주머니에 넣고 다니고 싶어”
Posted : 2018-01-16
모델 하나령이 톡톡 튀는 매력을 발산했다.

공개된 화보 속 하나령은 깜찍하게 윙크하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오렌지 메이크업으로 과즙미를 뽐낸 그는 블랙 터틀넥에 오버롤 팬츠, 그리고 귀여운 베레모를 착용해 상큼발랄한 분위기를 완성했다.

하나령의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주머니에 넣고 다니고 싶다”, “너무 사랑스럽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하나령은 YG 케이플러스 부산 아카데미 1기 수료생 출신으로, 패션계에서 무서운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모델이다. 비현실적인 비율과 베이비 페이스 이면에 숨겨진 시크한 매력으로 화보, 광고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제공=YG 케이플러스 김지율, 사진=박종주, 모델=하나령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