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물괴' 감독 "이혜리 캐스팅 이유? 밝고 긍정적이라"
 '물괴' 감독 "이혜리 캐스팅 이유? 밝고 긍정적이라"
Posted : 2018-09-03 16:36
'물괴' 감독이 가수 겸 배우 이혜리를 영화에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3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물괴'(감독 허종호)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허종호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명민, 김인권, 이혜리, 최우식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물괴'는 중종 22년, 역병을 품은 괴이한 짐승 '물괴'가 나타나 공포에 휩싸인 조선, 소중한 이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건 이들의 사투를 그린다. 극 중 이혜리는 빼어난 활솜씨와 의술을 가진 윤겸의 딸 명 역을 맡았다.

이날 연출을 맡은 허종호 감독은 이혜리를 명 역에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실제로도 밝고 긍정적이다. 극 중 배역처럼 포기하지 않고 최선을 다한다"고 공통점을 설명했다.

이어 "실제로 같이 작업을 해보니까 이런 성격 뿐 아니라 액션도 잘 소화해 만족스러웠다"고 덧붙였다.

이혜리 역시 첫 영화에 도전한 소감으로 "시나리오가 너무 재밌었다. 도전하는 마음이었다"면서 "선배들과 함께 하고 싶다 생각으로 참여했다"고 말했다.

영화는 오는 12일 관객과 만난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 = 김태욱 기자(twk557@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