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美 포브스, "방탄소년단, 미국서 가장 많이 판매된 피지컬 앨범"
美 포브스, "방탄소년단, 미국서 가장 많이 판매된 피지컬 앨범"
Posted : 2018-07-11 09:25
그룹 방탄소년단의 미국 내 기세가 여전히 막강하다.

지난 9일(현지시각)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Fobes)는 "방탄소년단의 LOVE YOURSELF 轉 'Tear'가 외국어 앨범으로는 유일하게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피지컬 앨범(디지털 싱글을 제외한, 미니·정규 앨범) 톱 10에 들었다"고 보도했다.

포브스는 '한국 그룹 방탄소년단,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피지컬 앨범 중 하나를 보유하고 있다'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하며 "닐슨 뮤직이 발표한 2018년 상반기 리포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 LOVE YOURSELF 轉 'Tear'는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피지컬 앨범 9위에 올랐으며 한국어는 물론 외국어 앨범으로는 유일한 기록"이라고 밝혔다.

이어 포브스는 "LOVE YOURSELF 轉 'Tear'는 지리적, 언어적, 문화적 장벽을 넘어 2018년 가장 인기 있는 보이밴드로 자리매김한 방탄소년단의 기록적인 계보를 이어간다"며 "빌보드 앨범 차트에 이름을 올린 일곱 번째 앨범으로, 마침내 '빌보드 200' 차트 1위에 등극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여러 성공 요인이 있겠지만 헌신적인 아미(ARMY)의 힘이 주된 원천이며, 방탄소년단의 앨범 판매와 인지도 상승에 기여해 소셜 미디어의 영향력을 촉진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포브스는 "방탄소년단은 오는 9월 5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LOVE YOURSELF 투어가 예정되어 있고 미국과 캐나다 내 다양한 도시에서 13개 공연을 펼친다"며 "콘서트 티켓은 올 여름 가장 수요가 많은 티켓 중 하나로, 2차 티켓 구매 시장이 치열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빌보드 200' 차트에서도 47위를 기록하며 7주간 차트인에 성공했다. 이처럼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인기는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 = YTN Star 김태욱 기자(twk557@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