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뭉뜬' 은지원, 순탄치 않은 패키지 입문기…아찔한 공중 만찬
'뭉뜬' 은지원, 순탄치 않은 패키지 입문기…아찔한 공중 만찬
Posted : 2018-03-12 15:16
'야생 예능인' 은지원이 50M 상공에서 펼쳐진 두바이 만찬에 기겁했다.

13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서는 두바이 패키지 여행에 합류한 은지원의 모습이 그려진다.

본격적인 두바이 여행에 앞서 멤버들은 '예능 천재' 은지원의 활약에 기대감을 표했다. 그러면서도 ‘온실 패키저’ 멤버들은 그간 ‘야생 버라이어티’에서 활약해 온 은지원의 잡초 같은 적응력을 경계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김용만 외 3인은 “여행의 참맛을 알려주겠다”라며 은지원을 긴장하게 했다.

멤버들의 말대로 은지원의 ‘패키지 입문기’는 순탄치 않았다. 두바이를 찾은 패키지 멤버들은 50M 상공에 위치한 공중식당에서 아찔한 만찬을 즐겼다. 이들이 찾은 공중식당은 ‘세계에서 가장 기상천외한 10대 레스토랑’에 선정될 정도로 이색적인 체험을 할 수 있는 곳.

겁에 질린 은지원은 금세 ‘야생 예능’으로 단련된 자신감을 잃고 약한 모습을 보였다. 은지원은 “이거 몰래카메라 아니냐. 밥 먹으려고 고개를 숙이면 아래를 봐야 하니 너무 무섭다”며 벌벌 떨었다. 다른 멤버들 역시 탁 트인 전경을 맘 편히 즐기지 못한 채 ‘심장 쫄깃’한 식사를 이어갔다.

두바이에서 펼쳐진 패키지 멤버들의 ‘세상에서 제일 아찔한 만찬’은 13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JTBC ‘뭉쳐야 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제공 = JTBC]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