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경기도가 엮어준 '도올스톱'…남경필 vs 이재명 설전 예고
경기도가 엮어준 '도올스톱'…남경필 vs 이재명 설전 예고
Posted : 2018-01-29 11:33
'경기도 라이벌'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이재명 성남시장이 설전을 벌인다.

MBC가 준비한 새로운 토론 프로그램 '도올스톱'이 29일 첫 방송을 시작한다. 첫 게스트는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이재명 성남시장. 경기도지사 선거 출마를 선언하고 벌써부터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두 사람의 한치의 양보도 없는 열띤 설전이 예고해 이목을 끈다.

두 사람이 적폐 청산과 평창올림픽 등의 핫이슈는 물론, 기초 선거구제와 같은 정책 현안을 두고 과연 어떤 치밀한 논리로 자신의 주장을 펼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이명박 전 대통령의 정치보복 주장과 문재인 대통령의 분노 발언을 놓고 뜨거운 논박이 예상돼 관심을 모은다.

이어진 매력 대결 시간에 남경필 지사는 진행자인 도올 김용옥과 즉석 팔굽혀펴기 대결을, 이재명 시장은 기상천외한 8행시 짓기를 해 녹화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도올스톱’은 가짜 뉴스와 혼란스러운 여론이 가득한 세상 속에서 잠시 멈춰, ‘진짜’ 가치가 무엇인지 짚어보는 신개념 귀호강 토론쇼다. 29일 밤 12시 10분 첫 방송을 시작으로 2주 동안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총 8회 방송된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