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어서와' 영국 친구들이 한국 지하철 타고 놀란 이유
'어서와' 영국 친구들이 한국 지하철 타고 놀란 이유
Posted : 2018-01-12 10:55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영국 친구들이 한국 지하철을 타고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지난 11일 방송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안국역에 한옥 게스트하우스로 숙소를 잡은 영국 친구들은 지하철을 이동 수단으로 선택했다.

공항철도 지하철을 탄 영국 친구들은 지하철에서 핸드폰을 켜고 "세상에 봐봐!"라고 말하며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영국과는 달리 지하철에서 와이파이가 잡히는 것을 확인한 것.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최고령 출연자 '데이비드'는 "이 기차에 와이파이가 얼마나 많은지 봐바. 20개 정도의 와이파이가 있어!"라고 말하며 연신 놀란 모습을 보였다.

함께 영국 친구들의 모습을 지켜보던 MC들은 "영국 지하철에서는 와이파이가 안 되냐?"고 물었고, 제임스 후퍼는 "전혀 안 된다. 내려가면 신호도 없고, 와이파이도 없다. 사람들이 아예 지하철에서 휴대전화를 쓰지 않는다"고 말했다.

YTN PLUS 이은비 기자
(eunbi@ytnplus.co.kr)
[사진 출처 =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화면 캡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