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어서와' 핀란드 친구들, 페트리 한글도장 작별 선물에 감동
'어서와' 핀란드 친구들, 페트리 한글도장 작별 선물에 감동
Posted : 2017-12-07 14:12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페트리가 핀란드 친구들과 작별인사를 했다.

7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페트리가 핀란드 친구들을 배웅하기 위해 함께 공항으로 향하는 모습이 방영된다.

공항에 도착한 친구들과 페트리는 “아직 못한 게 많은데”, “기분이 이상하네”라며 이별을 실감했다. 이에 핀란드 친구 빌레는 “우리가 먹었던 고기가 다 소화되면 올게”라고 말하며 슬픈 분위기를 전환했다.

페트리는 짧은 한국 여행을 아쉬워하는 친구들을 위해 각자의 이름이 새겨진 한글 도장 선물을 준비했다. 페트리의 선물을 본 친구들은 깜짝 놀라며 “고마워”, “굉장해”, “진짜 신기하다”라며 감동했다. 페트리는 친구들의 마지막 뒷모습까지도 눈을 떼지 못하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는 후문.

핀란드 3인방과 한국 여행 마지막 이야기는 7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