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허지웅, 전처 관련 루머에 직접 밝힌 입장
    허지웅, 전처 관련 루머에 직접 밝힌 입장

    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전처 관련 루머에 입을 열었다.

    허지웅은 어제(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부탁 말씀. 수년째 인터넷상에 'OO일보 OOO 기자가 허지웅의 전처'라는 내용의 글과 검색어가 기정사실처럼 돌고 있는데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허지웅, 전처 관련 루머에 직접 밝힌 입장

    그는 루머 속 기자에 대해 "알지도 못하고 본 적도 없는 분"이라며 "당사자는 허위사실에 이야기를 덧붙인 루머들로 인해 고통받고 있다고 한다. 부디 더 이상 OOO 기자에게 피해가 가지 않길 바라는 마음에 글 남긴다"고 덧붙였다.

    한편 온라인상에서는 허지웅의 연관 검색어로 '허지웅 전 부인 OOO 기자'라는 키워드가 생성되며 관련 사진, 과거 등의 루머가 떠돌았다. 허지웅은 지난 2011년 이혼했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출처 = 허지웅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