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EPL 이적시장 마감...토트넘, 역대 첫 '영입 제로'
Posted : 2018-08-10 10:24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여름 이적시장에서 토트넘이 역대 처음으로 아무도 영입하지 않았습니다.

영국 공영방송 BBC는 에버턴과 풀럼, 레스터시티가 이적시장 마지막 날 엄청난 돈을 들여 선수 영입에 나섰지만, 토트넘은 단 한 명도 영입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992년 프리미어리그 출범 이후 첫 영입 제로를 기록한 토트넘은 손흥민과 해리 케인 등 기존 핵심 선수들과 재계약에 집중했습니다.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리버풀이 2천380억 원으로 가장 많은 돈을 쓴 가운데, 첼시와 풀럼, 레스터시티가 뒤를 이었습니다.

최고 몸값은 첼시로 이적한 케파로, 천34억 원을 받아 이적료 천억 원 시대를 연 첫 골키퍼가 됐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