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 마그너스 "4년 뒤 한국 대표 복귀 가능성 없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5-16 17:23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크로스컨트리 국가대표로 활약한 김 마그너스 선수가 "4년 뒤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다시 한국 대표로 뛸 가능성은 없다"고 못 박았습니다.

올 시즌부터 노르웨이 국적으로 뛰기로 최근 결정한 김 마그너스는 기자회견을 통해 "선수로서 발전 가능성을 고려해 앞으로 노르웨이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노르웨이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김 마그너스는 평창 올림픽에 대비해 지난 2015년 우리 대표팀에 합류했지만, 올림픽에서 부진한 성적을 거둔 뒤 노르웨이로 돌아가 훈련해왔습니다.

허재원 [hooah@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