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한국의 명산] 내장산 - 전북 정읍
VOD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07-11-12
내장산은 단풍으로 유명한 산입니다.

3km에 이르는 단풍 길은 가을 산을 찾은 등산객들을 흥분시키기에 충분합니다.

그만큼 가을이면 찾는 사람이 많은 산입니다.

입구부터 승용차와 관광버스 행렬이 줄을 서있습니다.

울긋불긋 핀 단풍을 보고 있노라면 '이것이 단풍놀이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이곳저곳에 기념사진 찍을 곳이 많습니다.

공원입구에 있는 우화정에서 사진 한장 찍으시면 좋은 추억거리가 될 것입니다.

내장사 일주문 가까이에 케이블카가 설치돼있어 많은 사람들이 부담 없이 산을 오를 수 있습니다.

케이블카를 타고 도착한 전망대에서 내려보는 풍광은 정말 좋습니다.

단풍놀이를 오신 분이라면 이 정도 둘러보는 것이 적당합니다.

내장산을 산행하실 분이라면 케이블카에서 조금 더 올라가면 연자봉이 나옵니다.

경사가 심한 코스입니다.

연자봉을 지나서 조금 더 가면 내장산의 최고봉 신선봉이 나옵니다.

신선봉 조금 못 미친 곳에 금선대가 있습니다.

선인들이 내려와 선회할때 선녀들이 시중들었다는 곳이니 이곳의 경치는 미루어 짐작하실 수 있을것입니다.

장군봉이나 까치봉에서 하산 하는 길은 경사가 심하고 길이 좋지 않습니다.

조심해서 천천히 내려오시기 바랍니다.

서두르시면 부상을 당할 수 있습니다.

단풍을 구경하기에 가장 좋은 곳이 입구의 공원이라면, 내장산의 가장 경치가 좋은곳은 서래봉에서 불출봉으로 이어지는 암봉구간 입니다.

이곳은 그 자체의 경치도 빼어나지만 벽련암,내장사를 중심으로 한 일대의 단풍군락을 내려보면 울긋불긋 양탄자를 깔아놓은 듯한 느낌을 받습니다.

서래봉에서 불출봉을 가다 보면 단풍놀이 왔다가 얼떨결에 이곳까지 올라온 사람들을 만나게 됩니다.

청바지, 면바지등을 입고 산을 오르면 땀이 났을때 바지가 살에 붙어 걷기가 힘들고, 에너지 소비가 많아 부상의 위험도 있습니다.

본인에게 맞는 산행을 즐기시는 것이 좋습니다.

내장사는 그야말로 단풍 숲속에 있습니다.

사람이 가장 많은 곳이기도 합니다.

이곳에서 산행으로 지친몸을 쉬어 가실 수 있습니다.

백양사 쌍계루앞에는 연못이 하나 있고 그 뒤로 백학봉이 보입니다.

백학봉 중턱에 만발한 단풍과 연못의 조화는 장관입니다.

연못에 비친 모습을 가지고 멋진 작품을 만들어 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내장산은 단풍을 즐기기에 좋은 산이기는 하지만 관광객이 많다는 점도 감안하시고 오시는 것이 좋습니다.

YTN 최계영[kyeyoung@ytn.co.kr]
YTN 이성모[smlee@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