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전남 서해안 '근접'...각별한 주의 필요!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23 18:01
앵커

태풍이 전남 서해안에 근접하면서 전남 지역의 긴장도 고조되고 있습니다.

제주 지역에 큰 생채기를 남긴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해 보입니다.

목포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오태인 기자!

태풍이 전남 지역에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현재 상황은 어떻습니까?

기자

제주를 지난 태풍이 이곳 전남을 향해 오고 있음을 느낄 수 있습니다.

비가 세차게 내렸다 그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불과 조금 전까지 앞이 안 보일 정도로 비가 내렸는데요.

지금은 조금 잦아들었습니다.

하지만 바람은 점점 강해지고 있습니다.

바다 파도 역시 시간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습니다.

여러 상황이 안 좋아지고 있는 만큼 긴장감도 높아지고 있는데요.

오후 3시 20분부터는 광주와 전남 지역에 태풍경보가 내려진 상태입니다.

현재까지 예보를 보면, 태풍은 오늘 저녁 7시쯤 전남 진도 50km 해상을 지날 것으로 보입니다.

이곳 목포는 저녁 9시쯤 가장 가까이 접근합니다.

태풍이 제주에 큰 피해를 남긴 만큼 전남과 광주 지역에 계신 분들은 지금부터 특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안가 접근과 논밭 관리를 자제하는 등 바깥활동을 아예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혹시 밖에 계시는 분들도 강한 바람이 부는 만큼 간판이나 가로수 등 낙하물에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강풍 피해뿐만 아니라 폭우도 조심해야 합니다.

오후 4시 기준으로 진도 186mm, 강진 165mm, 해남 151mm 등 많은 비를 뿌리고 있는데요.

이미 많은 비가 내렸고 앞으로도 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된 만큼 비 피해도 없도록 유념하시길 바랍니다.

지금부터 자정까지가 이곳 전남 지역은 큰 고비입니다.

부디 태풍 피해 준비를 철저히 하셔서 무탈하게 태풍을 보냈으면 합니다.

지금까지 전남 목포 북항에서 YTN 오태인[otaein@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