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7~8월 전기료 2,761억원 인하...가구당 19.5% 절감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07 11:18
정부·여당은 전기요금 누진제를 7, 8월 한시적으로 완화하는 방식으로, 폭염에 따른 전기 요금 부담을 줄여주기로 했습니다.

구체적으로 누진제 1단계 상한을 현행 200kWh(킬로와트시)에서 300kWh로, 2단계 구간은 400kWh에서 500kWh로 확대 조정합니다.

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은 누진제 완화에 따른 요금 인하가 2,761억 원으로, 가구당 평균 19.5% 인하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와 여당은 또 기초 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 장애인, 다자녀 가구, 사회복지시설 등에 적용 중인 전기요금 할인 규모를 7~8월 두 달 동안 추가로 30%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이밖에 현행 출생 1년 이하 영아에서, 3년 이하 영·유아 가구로 냉방 복지 지원 대상을 늘려 46만 가구, 매년 250억 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박광렬 [parkkr0824@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