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현장인터뷰] 문경은 감독 "농구가 아니면 문경은도 없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1-18 02:49
1990년대 오빠 부대를 몰고 다니며 농구 전성기를 이끌었던 문경은 감독이 어느덧 감독 7년 차에 접어들었습니다.

최고의 인기 선수에서, 명장이 되기까지.

문경은 감독의 농구 인생, '현장인터뷰'에서 만나보시죠.


◆기자> 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는데 시즌 앞두고 변화가 있었나요?

◇문경은> 가드진에 최원혁, 정재홍, 그리고 최준용 선수까지 세 명의 선수가 김선형 선수의 공백을 잘 메워주고 있고 두 외국인 선수도 잘해주고 있어서 1위도 노려볼 수 있는 아직 시즌 초반이지만…

◆기자> 이번 시즌 목표는?

◇문경은> 어느 팀이나 최종적인 목표는 우승이고 저도 시즌 전에 조심스럽게 이 정도 국내 선수에 이 정도 외국인 선수면 최종 목표인 우승까지 계속해서 진행해 나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기자> 7년 차 감독인데, 해 볼 만해요? 아니면 부담스러워요?

◇문경은> 아직 한 팀의 수장인 감독의 자리가 더 배울 점도 많고 더 알아갈 것도 많은데 급해진 게 없어졌어요. 짧게 안 보고 그 다음 경기, 라운드 별, 선수의 마음(을 돌아보는 게) 7년 차의 경험으로 많이 좋아졌어요.

◆기자> '람보 슈터' 시절로 돌아가고 싶어요?

◇문경은> 이제는 완전히 추억이 된 것 같아요. 모 아니면 도의 확률이 높은 게 슈터이거든요. 팀 분위기를 확 올릴 수도 있고 3점 슛 잘못 던지면 질 수도 있거든요. (상대 팀은) 문경은이 코트에 들어갔을 때 슛하는 걸 무서워 하지 문경은이 수비하는 걸 무서워하지 않거든요. 저 선수가 던지면 이길 확률이 높다. 그런 슈터가 되는 게 제 목표였거든요.

◆기자> 선수 시절, 인생 경기는?

◇문경은> 3점 슛 열네 개를 넣으면서 농구대잔치 기록을 세운 적이 있어요. 그때 경기가 제일 재미있었어요.

◆기자> 부산 아시안게임 경기도 명승부였는데?

◇문경은> 선수들끼리 홈에서 중국에 20점 이상으로 지지 말자고…형편없는 경기력만 보이지 말자고 다짐했는데 그렇게 우승을 하더라고요. 그래서 펄펄 뛰고 끝나고 울었던 기억도 나요.

◆기자> 그때 느낌이 어땠어요?

◇문경은> 슛을 했는데 오른쪽으로 살짝 빠지는 것 같더라고요. 조종을 한다고 해야 할까 오른쪽으로 빠질 때 왼쪽으로 (몸을) 좀 틀면 (원하는 방향대로) 가는 느낌이 나요. 그렇게 하려고 하는데 이미 그물 안에 들어가 있더라고요. 운이 따랐던 것 같습니다.

◆기자> 대학생 문경은은 어땠는지?

◇문경은> 대학교 4학년 때 가장 편하게 농구를 했던 것 같아요. 이상민이라는 특출난 가드에 서장훈이라는 최고의 센터와 함께 경기 나가려고 신발 끈을 맬 때 이미 경기가 이기고 있다는 농담도 했어요.

◆기자> 농구대잔치 시절 인기 순위는?

◇문경은> 순위를 매긴다면 단연 이상민 감독이 1등이고…

◆기자> 외모로 이상민 감독이 1위는 아니잖아요.

◇문경은> 자세히 보면 잘생겼고 여자들로 하여금 보호본능을 일으킬 수 있는…(여성 스태프에게) 물어보세요~

[이상민 감독 (스포츠24 2016. 12. 3) : 너무 나이 차이가 많이 나서 20대 대학생으로 나오니까 좀…(아닌 듯)]

◆기자> 드라마에 출연했는데?

◇문경은> 저도 속아서 나갔어요. 방송 나가도 될지 모르겠지만 이상민 감독도 미국에서 온다고 하니까… 저도 짜증이 많이 났고 저도 할 얘기가 있어요.

◆기자> 다시 돌아갈 수 있다면 언제로 돌아가고 싶어요?

◇문경은> 대학교 3학년. 엠티도 가보고 싶고 대학생활 내내 너무 농구에만 전념하며 힘들게 지냈기 때문에 다시 한번 (대학생활을) 지내보고 싶은 마음이 있습니다.

◆기자> 농구선수 문경은이 아닌 대학생 문경은으로?

◇문경은> 아니죠. 농구선수 문경은도 하고… 농구가 아니면 문경은이 없으니까…

◆기자> 10년 뒤 문경은에게 한 마디 해주세요.

◇문경은> 건강한 문경은 감독이 돼 있어야 하고 모든 신인이 우리 팀에 오면 배워보고 싶은 감독이 돼 있어야 한다. 건강하게 있어야 한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