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육아 탈출! 공동육아나눔터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4-23 17:59
하루 종일 아이를 돌보다 보면 여간 힘든 게 아닌데요.

도움의 손길이 필요할 때도 많습니다.

이경희 : 남편은 밤에 퇴근하니깐 그 전까지 어른과 함께 대화 하고 싶을 때가 많아서 그게 제일 힘들었어요.

장지훈 : 제가 지금 아이를 잘 키우고 있는지, 이 육아 방식이 맞는지 그런 게 막막할 때가 많이 있어요.

육아에 지친 부모들의 부담을 덜 수 있는 곳. 바로 공동육아 나눔터입니다.

서울 도봉구의 한 공동육아 나눔터를 찾았는데요. 

공동육아 나눔터는 이웃 간 자녀를 함께 돌보고, 육아 경험과 정보를 나눌 수 있는 공간입니다.

수업을 진행하는 분은 교사가 아니라 아이 어머니입니다.

동육아 나눔터에서는 품앗이 육아라 해서, 부모들이 돌아가며 수업을 진행하기도 하는데요. 

이웃끼리 함께 아이를 돌보니 힘도 덜 들고, 부모님들은 재능 기부도 하고 일석이조입니다.

장지훈 : 처음에는 힘들었는데요. 너무 자연스럽게 아이들이 이 시기에 뭘 하면 즐거워하고 뭐가 필요한가를 같이 머리를 맞대다 보니까 너무 자연스럽게 이제는 수월하게 나오는 거 같아요.

이시윤 : 엄마랑 같이 만들기 해서 좋아요

김찬서 : 동생들이랑 같이 노는 게 제일 재밌어요.

공동육아 나눔터는 아이를 동반한 가족이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데요.

정부의 지원으로 현재 전국에서 160여 곳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올해 연말까지 50개 이상 더 늘어난다고 하니 공동육아 나눔터가 궁금하신 부모님은, 여성가족부 홈페이지나, 건강가정지원센터로 문의하세요. 

오늘의 원 포인트 생활상식, 자녀를 함께 돌보는 공동육아나눔터.
▶부모들이 모여 품앗이로 공동육아 하는 공간이며 
▶육아 경험과 정보를 나눌 수 있다는 점.

이것만은 꼭 기억하세요!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