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75회 본방] 불통의 시대, 소통을 말하다!
    [75회 본방] 불통의 시대, 소통을 말하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 이후 대통령의 소통 부재가 문제점으로 제기되고 있다.

    박근혜 정부 4년 내내 불통의 아이콘이라는 오명을 씻지 못하고 있는 게 사실.

    특히, 청와대가 세월호 참사 당시 박근혜 대통령이 관저 집무실에 머무르고 있었다고 공식적인 입장을 밝힌 이후 대통령의 폐쇄적인 의사소통 방식을 둘러싸고 논란은 더 커지고 있다. 

    또, 청와대를 포함해 대표적인 민원창구인 국민권익위원회 국민신문고가 설치돼 있지만 일반 국민이 해결책을 찾기란 쉽지 않다. 

    국민의 일상생활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사드 배치, 위안부 합의 등 주요 정책도 국민과의 소통 없이 이뤄져 왔다. 

    YTN 국민신문고에서는 정부가 국민과의 소통 부재로 질타 대상이 아닌 신뢰를 되찾기 위해 어떤 변화가 필요한지, 행정적 절차의 문제점과 의사전달 시스템의 개선점을 찾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