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63회 본방] 방산비리 빗나간 표적 그 후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6-09-30 21:14
지난 5월 19일 YTN 국민신문고는 범정부적인 방산비리 척결 과정에서 불거진 무리한 수사행태를 지적했다. 

이후 여야의원들이 국회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방위산업 위기에 대한 여론도 활성화 됐다.
 
하지만, 여전히 고통은 끝나지 않고 있다. 

무리한 수사망에 걸려 존폐 위기에 빠졌던 방위산업 업체들이 시간이 지나면서 뒤늦게 무죄나 무혐의가 드러나고 있지만 '아니면 말고 식'의 수사 때문에 회사가 존폐위기를 겪을 만큼 심각한 피해를 보는 업체들이 늘어나고 있는 현실.

우리 안보를 튼튼히 하기 위해 시작된 방위산업 비리 수사가 업체들을 지나치게 옥죄면서 오히려 안보를 위협하고 있다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YTN 국민신문고에서는 방위산업의 위기를 재조명하고, 대안을 찾아본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