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6회 예고] '기부 천사' 김장훈, 좌충우돌 일일 아르바이트 체험기!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5-08-07
나눔과 소통, 기부 문화 확산에 앞장서는 'YTN 국민신문고'의 6번째 일일 MC로 가수 김장훈이 나섰다. 평소 '기부 천사'로 불릴 만큼 기부를 생활화하고 있는 김장훈은 제작진의 섭외 요청에 단 1초의 망설임도 없이 출연을 결정했을 정도로 '국민신문고'의 취지에 공감했다는 후문이다.

일일 MC 김장훈의 출연료는 충북 제천에 위치한 제천영육아원에 기부될 예정. 2014년 이곳에 부임한 노봉련 원장과 오래전부터 인연을 맺어온 김장훈은 "2013년 원내에서 발생한 인권 침해 논란으로 상처를 받은 제천영육아원 아이들의 마음을 보듬어줄 수 있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8월 13일 목요일 밤 10시에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YTN 국민신문고'에서는 최근 뜨거운 이슈로 떠오른 최저임금에 대해 집중 조명한다. 근로자의 최소한의 인간다운 생활을 보장하는 최저임금제, 과연 그 현실은 어떤지 현장 취재를 통해 대안을 고민해보고 시청자와 실시간으로 소통한다. 특히 김장훈은 이번 방송을 위해 20여 년 만에 아르바이트 전선에 뛰어들었다. 혼이 쏙 빠지는 현장체험을 통해 실제로 낮은 임금을 받고 있는 사람들의 어려움을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 "최저임금조차 보장받지 못해 생활은 물론 꿈과 희망을 잃는 사람들이 안타깝다. 촌철살인의 진행으로 시청자들의 답답함을 풀 수 있는 MC가 되겠다"며 당차게 출사표를 던진 김장훈. 그의 앵커 도전과 좌충우돌 일일 아르바이트 체험기는 8월 13일 목요일 밤 10시에 공개된다.

'YTN 국민신문고'는 개국 20주년 특별기획으로 신설된 프로그램으로 서민과 기업의 가려운 곳을 시원하게 긁어줄 예정이다. 매주 YTN 소속 앵커가 아닌 외부에서 온 새로운 인물이 '일일 MC'가 되어 시청자를 만나게 된다. 각계 저명한 인사나, 사회적으로 신뢰받는 인물 등이 재능기부 형식으로 YTN 앵커석에 앉게 된다. 앵커의 출연료는 외부앵커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하다고 평소 생각해 온 곳에 기부된다. '국민신문고' 제작진은 재능기부 MC가 선정한 기부 받는 곳을 취재해 짧지만 감동이 있는 이야기를 방송을 통해 전한다.

YTN 창사 이후 처음으로 시도하는 생방송 50분 시사교양 프로그램인 'YTN국민신문고'는 8월 13일(목) 밤 10시 방송된다. 재방은 8월 16일 일요일 저녁 7시 (끝)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