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강소기업이 힘이다] 동네 약국, 글로벌 제약기업으로 서다, 보령제약 - 72회
    [강소기업이 힘이다] 동네 약국, 글로벌 제약기업으로 서다, 보령제약 - 72회

    동영상시청 도움말

    1957년 종로 5가에 문을 연 보령약국. 구하지 못하는 약이 없어 전국에서 온 손님들로 항상 문전성시를 이뤘었다.

    50여 년이 지나 이 동네 약국은 전 세계 41개국으로 의약품을 수출하는 글로벌 제약회사로 변모했다.

    이런 성공의 바탕에 있었던 건 무려 18년에 걸쳐 5백억 원 넘게 투자했던 토종 신약 개발!

    국산 신약 제15호로 기록된 이 고혈압 치료제는 지금까지 세계 제약회사와 계약한 금액만 해도 4천백억 원을 넘어섰다.

    토종 신약으로 한국 제약 역사를 새로 써가고 있는 보령제약을 '강소기업이 힘이다'에서 만나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