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 대통령, 靑 경제수석·일자리수석 등 인사 단행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6-26 10:38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신임 청와대 경제수석과 일자리수석, 시민 사회 수석에 대한 인사를 단행합니다. 청와대 춘추관 연결해서 잠시 뒤에 발표되는 임종석 비서실장의 발표 내용 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임종석 / 청와대 비서실장]
안녕하세요. 문재인 대통령은오늘 청와대 일부 수석과 비서관들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먼저 정책실 일자리 수석의 정태호 현 정책기획비서관을 그리고 경제 수석에는 윤종원 현 OECD 대사를 각각 임명했습니다.

그리고 현재 사회혁신수석실의 이름을 시민사회수석실로 개편하고 이 자리에 민주당의 양천을 지역위원장으로 있는 이용선 위원장을 신임 수석에 임명했습니다. 그리고 특별히 대통령 직속의 정책기획위원회의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회를 신설하고 여기에 홍장표 현 수석을 위원장으로 임명하였습니다.

그리고 일부 비서관 변경이 있습니다. 대통령 제1부속비서관에 조한기 현 의전비서관을 그리고 공석 중인 정무비서관에 송인배 제1부속비서관을 임명하고 그리고 이동함으로써 공석이 되는 의전비서관에 김종찬 선임행정관을 각각 임명하였습니다.

조금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우선 일자리 수석으로 새로 임명된 정태호 비서관은 청와대 주요 비서관을 역임했고 정당의 정책과 정무 업무를 두루 경험한 정치권에서는 상당히 드문 정책통으로 인정받는 분입니다.

문재인 정부 첫 정책기획관으로 임명되면서 주요 국정과제를 기획하고 실행해 오신 분입니다. 그 추진력으로 일자리 창출 정책에 보다 속도를 내고자 하는 의지가 반영된 것입니다. 특별히 조만간 진행하게 될 광주형 일자리를 실질적으로 준비해 오신 분으로서 현 정부가 일자리 정책에 한층 더 힘을 싣겠다는 해석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윤종원 경제수석은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장과 청와대 경제금융비서관 그리고 국제통화기금 IMF의 상임이사를 거쳐서 3년여 주 OECD 대사로 역임해 오신 분입니다. 국내외로 최고의 실력을 인정받는 경제정책 전문가로 정평이 나 있습니다.

경제 분야 국정과제의 지속적인 추진과 함께 산업, 통상, 금융, 재정 등 다양한 경제 현안을 통합적으로 조율해 나가 줄 것으로 기대합니다. OECD가 추천하고 있는 게 포용적 성장인데요.

신임 윤 수석은 소득주도성장과 혁신성장 그리고 공정경쟁의 세 바퀴가 잘 굴러가는 모습은 OECD가 추구하는 포용적 성장과 같은 개념이다 하는 소신을 가지고 지속 가능한 성장과 인간 중심 경제 패러다임에 대해서 그 중요성을 강조해 오신 분입니다.

거시경제와 실물경제에 대한 높은 이해와 함께 현 정부의 경제 정책 그 철학에 가장 부합하는 분으로서 경제 전반에 대해 새로운 활력이 돼줄 것으로 기대합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