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밀양 세종병원 화재 긴급 브리핑 ②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1-26 10:55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오늘 가곡동 세종병원에서 07시 35분에 발생한 화재 사건과 관련하여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07시 35분에 화재가 발생했고 초진이 09시 20분에 했으며 10시 26분으로 완진을 했습니다.

최초에 발화 장소는 신고자의 신고에 따르면 세종병원 1층 응급실에서 화재는 발생한 것으로 저희들이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1층에서부터 화재 진압 작업을 마무리하면서 1층에서 2, 3, 4, 5 상층부로의 화재가 확산되는 것은 일단 저희들이 저지를 하였습니다.

그다음에 화재 원인에 대해서는 지금 현재 조사 중에 있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그다음에 인명과 관련된 부분을 현재 10시 53분 현재 보건소 응급의료소로부터 집계된 자료를 기준으로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당초에 입원 환자는 세종병원에 2층에서부터 6층까지 총 100명의 입원 환자가 있었습니다. 다음 뒤쪽에 있는 요양병원에 환자가 94명, 해서 총 세종병원과 요양병원에 입원 환자는 저희들이 총 194명으로 확인을 했습니다.

이중에서 최초에 화재가 발생하고 난 이후에 전층으로 구조대원들을 투입 지시를 했습니다. 그래서 194명을 1차적으로 요양병원 쪽에 있는 환자 94명을 다 대피 조치를 하고 그다음에 세종병원도 역시 마찬가지로 구조대원들이 전 층에 다 진입을 해서 투입을 해서 밖으로 대피 조치는 하였습니다.

그래서 인명피해 현황을 현재 10시 53분 현재 상황을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현재 중상자가 8명, 경상자가 69명, 사망자가 31명, 타지역으로 전원한 한자가 4명, 이렇게 현재 사상자는 총 112명으로 응급의료소의 자료에 의해서 집계가 되고 있습니다.

이 상황에서 최초에 저희들 자료에 집계되지 않아서 후에 보건소 응급의료소에서 파악한 바로는 응급영안실을 마련했는데 거기에 12명이 추가가 되면서 최초 언론에 말씀을 드릴 때와는 다소 일부 차이가 있었던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 질문 받겠습니다.

Q. 사망자 가장 많이 발생한 곳은 어디입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사망자가 주로 발생한 곳은 세종병원의 1층과 2층 부분에서 주로 발생을 했고요. 그다음에 5층의 병실 일부에서 발생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Q. 요양병원 환자들 중에서도 사망자가 있습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현재 브리핑하는 때까지는 요양병원에서는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Q. 사망자는 지금 현재 환자들입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사망자가 총 31명입니다.

Q. 환자입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이것은 병원에서 받은 데이터를 보건소에서 제가 받았기 때문에 환자인지 그것은 제가 확인이 안 되고 있습니다.

Q. 사망자가 화재와 직접적인 연관이 있습니까? 아까 전에 사망자가 화재와 관련이 없다고 말씀을 하셨는데 어떻게 된 겁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 부분은 정정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아까 말씀을 드린 것은 화염으로 인한 직접 그 부분을 말씀을 드린 것이지 이번 화재와 무관하다는 말씀은 절대 아니라는 것을 다시 정정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Q. 처음 브리핑할 때보다 사망자 수가 늘어난 이유는 무엇인가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제가 추측하기에는 최초에 구조대원들이 밖으로 대피는 하고 병원으로 이송을 했습니다만 제가 그 부분은 사망의 원인까지는 제가 말씀을 드릴 수 있는 상황이 아닌 것 같습니다. 그건 다시 병원 측에 알아보고 확인이 되면 다시 한 번 말씀드리겠습니다.

Q. 사망자 수가 크게 늘어난 이유가 초기에 8명에서...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이 데이터는 병원 측에서 저희들이 연락을 받은 것으로 보건소에서 정리를 해서 나온 데이터라서 병원 측에서 온 데이터이기 때문에 제가 그 부분은 명확하게 답변 드릴 수 있는 상황이 현재로서는 못 되고 있습니다.

Q. 중앙에서는 왜 어떤 거 가지고 숫자를 늘어난 걸까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건 제가 확인을 해 보지 않았기 때문에 답변드리는 게 곤란합니다.

Q. 세종병원이랑 요양병원에 있던 환자들 각각 대피 완료 시간은 각각 몇 시입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완료시킨 시간은... 대피 완료라고 하는... 지금도 계속해서 인명 구조 추가 수색을 하고 있기 때문에...

Q. 지금 현재 없다라고 아까 1차 때 말씀하셨는데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건 제가 그때 브리핑한 현재, 그리고 지금도 계속해서 추가적으로 대원들이 투입을 해서 혹시 있을 모든 사건에 대비해서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Q. 제일 마지막으로 대피 완료한 사람이 몇 시입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건 제가 정확하게 기억을 하고 있지 않아서...

Q. 그러면 현재까지 대다수 사망자는 1층에서 사망한 분들인가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병원에서 연락 온 환자가 몇 명인지를 모르기 때문에 다만 저희들이 구조하러 들어갈 당시에 병원의 1층 응급실 쪽과 2층하고 이렇게 최초에...

Q. 2층은 뭐죠? 입원실입니까? 2층은 중환자실인가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3층이 중환자실로 알고 있습니다.

Q. 서장님, 구조할 때 환자들 상태가 어땠나요? 구체적으로 설명 좀 부탁드릴게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건 우리 구조대원들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야 되기 때문에 그건 제가 답...

Q. 연기를 많이 마신 것인지 화상을 입은 것인지 말씀 좀 부탁드릴게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화상 입은 것은 없다고 말씀드립니다.

Q. 유독가스에 의한 질식입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건 제가 답변드릴 수 없습니다.

Q. 화재 원인은 뭐라고 추정하시나요?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화재 원인은 최초에 말씀드린 대로 현재 조사 중에 있습니다.

Q. 1, 2층에 사망자가 집중된 이유가 뭡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것은 아마 조사가 끝이 나야 제가 답변을 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Q. 대피로는 어떻게 되어 있습니까? 대피로가 여러 개 있습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1층은 응급실이고 1층이기 때문에... 대피 관계는 별도로...

Q. 2층에서 내려오는 대피로는 몇 개 있습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건 제가 브리핑을 마치면 지금 현재 들어가서 전층을 제가 직접 다시 수색을 하러 대원들하고 들어가야 되기 때문에 들어갔다 오게 되면 더 정확한 말씀을 드릴 수가 있을 것 같습니다.

Q. 31명이 다 화재로 사망한 겁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건 담당 의사분들의 이야기를 들어야 되는데 어쨌든 그건 제가...

Q. 사망자의 연령대는 어떻게 됩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현재 그렇게 보고받아서 추정하고 있습니다. 왜 여기에 보시면 요양병원하고 세종병원으로 돼 있는데 총 인원이 아까 말씀드린 대로 194명 입원한자가 있습니다. 그래서 194명 중에 요양병원에 계신 분과 병원에 계신 분인데 대부분 다 입원 환자분들이거든요. 그래서 저희들이 정말 혼신의 힘을 다해서 우리가 좀 빨리 구조를 하려고 밖으로 대피는 빨리 조치를 했습니다. 저도 그 부분을 직접 확인을 했습니다만. 그러나 갑자기 환자가 이렇게 늘어나서 병원 측의 이야기를 제가 전해 듣지 않았기 때문에 바로 말씀을 드리기는 이 자리에서 어렵습니다.

Q. 사망자가 발생한 곳이 응급실 안이에요, 밖입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응급실 안입니다. 응급실 안은 간호사 이야기가 응급실 안쪽으로 얘기를 하는데 그건 화재가 다 마무리가 되고 조사팀이 들어가 조사를 하려고 하기 때문에....

Q. 그러니까 어디서 화재가 난 것인지를...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그것까지도 현재 간호사분이 이야기를 하지 않고 있어서. 조사를 하겠습니다.

Q. 최초에 화재가 났을 때 진입이 좀 어렵다고 하셨는데 왜 그랬습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1차 무전 상황과 제가 현장에 도착하니까 주변에 하늘이 새까말 정도로 화염과 농연이 굉장히 심했었습니다. 그래서 1차로 들어가는 데 있어서 굉장히 대원들이 애로를 많이 겪은 건 사실입니다.

Q. 1층만 진입하고 2, 3, 4, 5층은 빨리 진입을 하셔가지고 그 안에 있던 인원들 모두 대피시켰다는 겁니까?
◆최만우 / 밀양 소방서장> 아닙니다. 그 말씀은 아니고 불길을 1층에서 더 이상 확산이 되지 않도록 만약에 불길이 2층, 3층 이렇게 올라가면 더 큰일이지 않습니까? 그래서 1층에서 불길을 잡으려고 저지를 했었고 그래서 큰 불길이 1층에서 잡았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