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과학기술혁신본부장 임대식 교수 임명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8-31 10:01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임대식 카이스트 생명과학과 교수를 차관급인 과학기술혁신본부장에 임명했습니다.

앞서 '황우석 사태'에 책임이 있는 박기영 전 본부장이 임명됐다가 과학계의 거센 반발에 부딪혀 사퇴하기도 했죠.

청와대 박수현 대변인이 인선 내용을 직접 발표합니다.

청와대 춘추관 연결하겠습니다.

[박수현 / 청와대 대변인]
임대식 현 한국과학기술원 생명과학과 교수를 임명했습니다.

또 국가과학기술자문부의장에 염한웅 현 포항공과대학교 물리학과 교수를 국가과학기술심의회 위원장에 백경희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뷰기술을 내정했습니다.

임대식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암억제 유전자를 규명한 생명과학 분야 권위자로서 뛰어난 연구역량과 관리역량을 겸비하여 기초과학기술 발전을 위한 연구개발지원 체제를 구축하고 과학기술 분야의 변화와 혁신을 이끌 적임자입니다.

염한웅 국가과학기술 자문회의 부의장 내정자는 우리나라 기초과학 분야의 새로운 세대를 대표하는 물리학자로서 노벨상에 가장 근접한 과학들 중 한 명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새 정부의 과학기술 정책 방향과 목표를 실현해 나갈 수 있는 적임자입니다.

또 과학기술 정책기조, 과학기술혁신과제 등에 대한 실효성 있는 대통령 자문을 통하여 정부의 과학기술정책과 연구개발 지원 체제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으로 기대합니다. 백경희 국가과학기술심의회위원장 내정자는 식물의 성장과 생존 메커니즘 규명을 위한 연구에 몸 담아온 생명과학자로서 왕성한 연구활동과 더불어 신진과학자 양성에도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과학자로서의 식견과 통찰력 오랜 연구 활동을 통해 쌓은 다양한 경험을 토대로 국가과학기술 정책과 연구개발, 예산 배분과 조정 등을 심의하는 의사결정 기구의 수장으로서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이상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