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이번 주 경제계 대표 간담회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7-23 16:11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이번 주, 경제계 대표들과 청와대에서 첫 상견례를 가질 것으로 보입니다.

청와대 박수현 대변인이 관련 브리핑에 나서는데요.

청와대 춘추관 연결해 발표 내용 듣겠습니다.

[박수현 / 청와대 대변인]
상생협력 기업인들과의 대화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이번 기업인과의 대화에는 15대 그룹 중 농협을 제외한 민간 14개 그룹, 대한상의회장 그리고 일자리 창출 상생협력우수중견기업 오뚜기 등이 참여할 예정이며 일자리 창출 및 상생 협력을 주제로 심도 있는 토론을 위해 두 개 그룹으로 나누어 이틀간 개최하기로 하였습니다.

간담회 참석 그룹은 삼성, 현대자동차, SK, LG, 롯데, 포스코, GS, 한화, 현대중공업, 신세계, KT, 두산, 한진, CJ, 오뚜기 등이며 정부 측에서는 경제부총리, 산업부 장관, 공정거래위원장, 금융위원장 등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이 기업인과의 대화는 문재인 대통령 취임 이후 기업인들과의 첫 공식 간담회로써 문 대통령은 지난 6월 방미 시 경제인단과의 차담회에서 조만간 경제인과 만남을 갖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겠다라고 밝힌 바가 있습니다.

금번 기업인과의 대화에서 문 대통령은 더불어 잘 사는 경제, 사람 중심 경제 등 새 정부 경제 철학을 기업인들과 공유하고 일자리 창출 및 대, 중소기업 상생 협력을 위한 정부와 기업의 역할에 대해 상호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눌 예정입니다.

이번 기업인과의 대화에서는 과거의 형식적인 대통령과의 대화 방식에서 탈피하여 진솔하고 깊이 있는 대화가 가능한 형태로 진행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일자리와 대, 중소기업 상생 협력 등을 주제로 허심탄회한 대화가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합니다.

문 대통령은 향후 노동계, 중소, 중견기업 및 소상공인 등과의 간담회도 별도로 개최하는 등 모든 경제 주체들과의 소통을 강화해 나갈 것입니다.

이상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