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뉴스 > 국제
    하늘에서 '돈이 내려요'...누가, 왜 뿌렸나?

    CLOSE

    VOD

    paly

    [앵커멘트]

    이색 퍼포먼스를 먼저 소개합니다.

    미국 중심가에서 한 무더기의 지폐가 뿌려지는 소동이 있었습니다.

    지난 14일 미국 시애틀 중심가입니다.

    하늘에서 뭐가 떨어지는군요

    돈입니다.

    지폐를 뿌리고 있는건데요, 지나가던 시민들 모두 신나서 하늘을 쳐다봤다가 떨어진 지폐를 줍고 있죠.

    그런데 누가 왜 돈을 뿌린건가요?

    미국 시민단체가 밸런타인데이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기자며 마련한 이벤트입니다.

    비싼 선물, 호화로운 식사 등 현대인들의 왜곡된 애정표현과 이런 식의 소비 행태가 결국 기업들의 주머니만 두둑해지는 결과를 낳는다는 점을 지적하고 싶었다고 하는군요.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벤트 응모작
    전체보기
      이시각 주요뉴스

      합의금만 '21조'…오바마까지 나선 '최악의 사고'

      합의금만 '21조'…오바마까지 나선 '최악의 사고'
      [앵커] 지난 2010년 미국 멕시코만에서 석유 시추시설이 폭발하면서 발생한 최악의 기름 유출 사고 기억하시나요? 그 사고의 합의 금액이 5년 만에 합의됐는데, 우리 돈으로 무려 21조 원, 미국 역사상 가장 큰 합의금이라고 합니다. 김기봉 기자입니다. [기자] 2010년 4월 20일, 멕시코만에서 작업 중이던 시추시설 '디프워터호라이즌'이 폭발하면서 시작된 기름 유출 사고. 해저 1,600미...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국민신문고
      프리미엄클릭
      강소기업이 힘!이다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
      나의 오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