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Posted : 2017-04-16 03:25
●● 멋진 세상 속 건축디자인(경사지의 특성을 활용한 떠 있는 듯한 분위기를 유도한 하피 주택 2)

경사진 대지의 특성을 활용하여 기능적으로 공간을 나눈 공중주택의 묘미, 빛과 바람의 여유로운 흐름이 주변의 전망과 한껏 어우러질 수 있어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언뜻 보기에 2개의 매스로 나누어진 콘크리트 박스는 집을 지탱하는 견고한 골조 같으면서 마치 누각처럼 상부의 공간을 떠받들고 있다. 자연스럽게 콘크리트 매스의 가운데는 비워지고 이러한 빈 공간을 통해 바람이 자유롭게 지나가며 아래쪽 해안의 풍경이 막힘없이 이어질 수 있게 되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날렵하고 직선화된 하부 매스는 육중한 상부 매스와 사뭇 대비감을 엮어내며, 이로 인해 더욱 떠 있는 듯한 공중 공간의 매력을 느낄 수 있다. 하부 공간의 희생 덕택에 생겨난 2층은 모든 방에서 오다와라 해변의 아름다운 경치를 십분 조망할 수 있게 되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상부의 외부 마감은 적삼목 사이딩과 노출콘크리트을 통해 재료의 순수함을 솔직담백하게 담아내고 있다. 2층의 내부 공간은 전망을 고려한 의도 탓에 옆으로 넓게 구획되었다. 바닥은 우드플로링으로 친근함을 더했으며 거실과 식당에서는 외부를 조망할 수 있는 창과 상부의 톱라이트를 통해 밝고 화사한 분위기를 이끌어내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2층 거실에서는 넓게 개방된 전면 창을 통해 해안 풍경을 넉넉하게 끌어들이고 있으며 데크로 직접 나갈 수 있다. 특히 아이들 침실은 도로의 경사로 인해 대각선으로 비스듬히 슬로프 되어 내려간 것이 특색 있다. 1층은 집 주인이 피아노 레슨을 받는 학생들을 위한 공간으로 접근성을 고려하였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경사진 대지의 성격을 활용해 마련된 외부 계단식 텃밭은 가족들의 화목함과 건강한 삶의 방식을 넌지시 이야기해준다. 이처럼 하피 주택은 개방되거나 정갈하게 구획된 여러 개의 창과 빈 공간을 통해 각각의 공간에 넉넉한 빛과 풍경의 혜택을 선사하고 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Architect_ Hitoshi Saruta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해안가의 멋진 풍경과 고즈넉한 대화를 취하는 공중 주택의 묘미 2

그리 높지는 않지만 전망 좋은 공중에 사는 집 주인은 자신이 살아온 풍경과 적절히 대화를 이어가며 가족의 삶은 한층 풍요로워질 수 있게 되었다. >>Architect_ Hitoshi Saruta 자료_ CUBO design architect, Photo by Hiroshi Ueda 제공

안정원(비비안안) 에이앤뉴스 발행인 겸 대표이사 annews@naver.com
제공_ 에이앤뉴스 건축디자인 대표 네트워크신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