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경기도 김포시 주민 ‘새 장례식장’ 건축 허가 금지 소송, 1심 각하
경기도 김포시 주민 ‘새 장례식장’ 건축 허가 금지 소송, 1심 각하
Posted : 2016-11-01 20:04
경기도 김포시 주민들이 김포 지역에 들어설 새 장례식장의 건축 허가를 금지해 달라며 낸 소송이 각하됐다.

인천지방법원은 지난달 31일 김포시 주민들이 시를 상대로 한 새 장례식장 건축허가 집행 정지 신청을 기각했다.

재판부는 새 장례식장 건축이 주민들에게 금전적인 손해를 입히지 않으므로 공사를 중단할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

기존 김포 장례식장이 있던 자리에 모 상조 업체가 현대식 장례식장을 짓는 명목으로 지난 3월 건축 허가를 받자, 주민들이 이를 반대해 소송을 냈었다.

소송을 낸 김포시 주민들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장릉 옆에 장례식장이 들어서게 되면 문화·관광 사업 등에 피해를 주고 교육 시설이 들어오는 것도 힘들어 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YTN PLUS(healthpluslife@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