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아진산업, 한국전 미군 참전용사 위한 초청 행사 열어
    아진산업, 한국전 미군 참전용사 위한 초청 행사 열어
    미국에 진출한 자동차 부품 제조업체 아진산업(대표이사 서중호)이 해마다 한국전 참전용사의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한 행사를 열고 있다.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 앨라배마 주 어번대학교에서는 ‘한국전 참전용사 감사의 날’ 행사가 개최돼 노인이 된 미군 참전용사들과 부인 등 50여 명이 참석해 옛 전우들을 만나 감회를 새롭게 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진산업, 한국전 미군 참전용사 위한 초청 행사 열어

    아진산업이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한국에서 초청된 중·고등학생 연수단이 미국 민요와 팝송 등을 불러 즐거운 분위기를 이끌었다.

    한국 동포 2세들로 구성된 애틀랜타 한국문화원 공연단이 부채춤과 삼고무 등 한국전통무용 공연도 선보여 갈채를 받았다.

    아진산업, 한국전 미군 참전용사 위한 초청 행사 열어

    한국전 당시 동해에서 해군으로 참전했던 존 다니엘 씨는 “먼 이국땅 격전지에서 전쟁을 치룬 우리를 기억해줘서 고맙다”며 “전사한 동료와 전후에 유명을 달리한 참전용사들과 함께 전우애를 나누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제럴드 다이얼 앨라배마 주 상원의원과 카일 맥코이 라넷 시장 등 미국 측 초청 인사 역시 참전용사들의 희생을 기리는 행사 개최에 대해 감사를 표했다.

    아진산업, 한국전 미군 참전용사 위한 초청 행사 열어

    행사를 주최한 서중호 아진산업 대표이사는 “참전용사 분들의 값진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 우리나라가 존재하는 것”이라며 “마지막 한 명의 참전용사가 남을 때까지 감사 행사를 해마다 열겠다”고 말했다.

    아진산업, 한국전 미군 참전용사 위한 초청 행사 열어

    아진산업은 경북 경산시에 본사를 둔 자동차 부품 제조업체로 지난 2008년 미국 앨라배마 주에 현지 공장을 설립했다. 일자리 창출 등 앨라배마 주 현지 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YTN PLUS] 취재 강승민, 사진 박세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