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2016 프로야구 개막, “삼성라이온즈파크 팔각형 구장 주목”
2016 프로야구 개막, “삼성라이온즈파크 팔각형 구장 주목”
Posted : 2016-04-04 18:10
- 지역 자동차 부품 기업 아진산업 광고도 화제
 
피겨 여왕 김연아가 프로야구 KBO리그 개막의 첫 스타트였던 삼성과 두산 경기에서 시구를 하면서,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가 더욱 주목을 끌고 있다.

건축비 1,600억 원과 40개월의 공사 끝에 완성된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는 관중 2만9천여 명이 시야를 방해 받지 않고 관람할 수 있다.

전체 관람석의 85%가 내야에서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국내 최초의 팔각형 구장으로 중앙 펜스에서 좌우측 폴대까지 펜스가 직선으로 배치됐다. 이에 홈런이 많이 나올 수 있다는 야구 전문가들의 예상이 있어, 이를 지켜보는 것도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라이온즈파크가 내세운 최첨단 시설인 고화질 LED 전광판도 눈여겨 볼만하다.

다이내믹한 경기장면을 선보여 관중들의 집중도가 모이는 주전광판 옆 보조전광판에는 이미 자동차 부품 전문업체 한 곳이 발 빠르게 이미지 광고를 시작했다.

경북 경산 소재의 자동차 부품 전문업체인 아진산업 서중호 대표는 "지난해 기업을 공개해 이제는 상장기업이 된 만큼,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홍보 효과를 위해 이곳에 전면광고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아진산업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2014년보다 27% 증가한 337억 원을 기록한 현대자동차 1차 협력사로서 미국 등 글로벌 시장에 자동차부품의 수출점유율을 점차 확대하고 있다.


[YTN PLUS] 사진 MBC 스포츠 플러스 화면캡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