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FTV, 북미 지역 실시간 송출...뉴질랜드·베트남·인도네시아에 이어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
FTV, 북미 지역 실시간 송출...뉴질랜드·베트남·인도네시아에 이어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
Posted : 2018-03-16 09:09
3월 14일부터 한국낚시채널(대표 나채재) FTV는 앤티비커뮤니케이션즈(&TV Communications, 이하 &TV)를 통해 미국, 캐나다 등 북미 지역 교민들에게 자사 방송 실시간 송출을 시작했다.

‘&TV’는 북미 최대 IPTV 사업자로 자사 ‘티보플레이’ 플랫폼을 통해 한국 방송 실시간 및 VOD 서비스를 하고 있다.

FTV, 북미 지역 실시간 송출...뉴질랜드·베트남·인도네시아에 이어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

현재 KBS, MBC, SBS, EBS 등 지상파는 물론 뉴스, 오락, 종편, 낚시, 종교, 어린이 등 다양한 채널을 보유하고 있고 계속 확충 중이다.

이번 북미 지역 송출로 한국낚시채널 FTV는 뉴질랜드,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이어 글로벌 송출 네트워크를 강화하게 됐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