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미스코리아 출신 안혜령, 농구여신에서 FTV 아나운서로...고등어 손맛 잊지 못해
미스코리아 출신 안혜령, 농구여신에서 FTV 아나운서로...고등어 손맛 잊지 못해
Posted : 2018-02-01 17:56
‘판볼걸’ 농구여신 안혜령이 한국낚시채널 FTV 신입 아나운서가 됐다.

그녀는 스키, 테니스, 수영, 첼로 등 말 그대로 팔방미인으로 휴학 중 미스코리아 출전 제의를 받고 단숨에 2015년 미스코리아 부산울산 美와 본선 네티즌 인기상을 거머줬다.

미스코리아 출신 안혜령, 농구여신에서 FTV 아나운서로...고등어 손맛 잊지 못해

이후 농구 판타지게임 ‘판볼걸’ KBL 2017-2018 시즌 리포터로 맹활약하며 ‘농구여신’이란 애칭까지 얻었다.

미스코리아 출신 안혜령, 농구여신에서 FTV 아나운서로...고등어 손맛 잊지 못해

부산 출신답게(?) 바다낚시를 몇 번 해봤다는 그녀는 그때 낚은 고등어 손맛을 잊지 못해 낚시전문채널인 FTV에 입사 지원했다고 한다.

미스코리아 출신 안혜령, 농구여신에서 FTV 아나운서로...고등어 손맛 잊지 못해

가장 좋아하는 음식으로 생선회와 소주라고 말할 정도로 솔직하고 당찬 그녀는 FTV 간판 정보 프로그램 ‘핫라인네트워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