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최문순 강원도지사 “세상 모든 일이 낚시”...낚시도 사람의 마음도 잘낚아야 행복, 소통 강조
    최문순 강원도지사 “세상 모든 일이 낚시”...낚시도 사람의 마음도 잘낚아야 행복, 소통 강조
    도내에서 '토종감자', '불량감자'로 불리는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한국낚시채널(대표 나채재) FTV ‘낚시人피플’에서 “세상 모든 일이 조옹지마(釣翁之馬)로 순리대로 낚시하는 것과 같다”며 “낚시도 사람의 마음도 모두 잘 낚아야 행복해진다”며 평소 철학인 소통을 강조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 “세상 모든 일이 낚시”...낚시도 사람의 마음도 잘낚아야 행복, 소통 강조

    최 도지사는 강원도를 한강, 낙동강 등 3대강의 발원지이고 파로호, 소양호 등 4대 호수가 있으며 어자원의 보고인 청정 동해를 가지고 있어 낚시의 메카로 소개했다.

    특히 산천어축제는 국내에서 가장 인기있는 축제는 물론 CNN이 선정한 세계적인 축제로 산천어를 테마로 낚시는 물론 볼거리, 즐길거리 등 다양한 요소들을 결합한 대표적인 낚시축제라고 자랑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 “세상 모든 일이 낚시”...낚시도 사람의 마음도 잘낚아야 행복, 소통 강조

    이어 스포츠피싱대회를 적극 유치하는 것은 물론 동해안에 방어 가두리낚시터를 조성하는 등 낚시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새로운 낚시관광상품 개발에도 박차를 가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원도 춘천 출신인 최 도지사도 어릴 적 당시 또래들처럼 낚시를 좋아해 처음에는 대나무를 꺾어 사용하다 학생 때 거금을 모아 은성낚싯대를 장만했다고 한다.

    최문순 강원도지사 “세상 모든 일이 낚시”...낚시도 사람의 마음도 잘낚아야 행복, 소통 강조

    한번은 낚시를 가서 낚은 고기로 매운탕에 술 한 잔하고 다음날 일어나니 낚싯대가 모두 사라져 그 뒤부터 자연스레 낚시와 멀어졌고 바쁜 직장생활로 그동안 낚시를 잊고 살았지만 은퇴 후에는 다시 낚시를 시작하겠다고 말한다.

    최문순 강원도지사 “세상 모든 일이 낚시”...낚시도 사람의 마음도 잘낚아야 행복, 소통 강조

    염유나 아나운서의 “최문순에게 낚시란”의 질문에 그는 “낚시는 인생이고 세상 모든 일이 낚시로 낚시에서 고기를 잘 낚아야 행복해지는 것처럼 인생에서도 사람의 마음을 잘 낚아야 행복해진다”고 밝혔다.

    그의 자세한 낚시 이야기는 8월 12일 밤 11시 30분 FTV '낚시人피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