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지난 2월 5일~8일 독일 뮌헨 ‘New Munich Trade Center'에서 열린 세계 최대 스포츠용품 박람회인 ’ISPO 2017 MUNICH'에서 다이와(Daiwa)는 낚시업체로는 최초로 참가해 성공적인 쇼케이스를 마쳤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다이와는 2015년부터 별도 어패럴팀을 조직해 낚시의류의 대중화를 시도했고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본격적으로 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비록 이번 박람회에서는 신상 아웃도어 의류가 아닌 기존 낚시의류를 선보였지만 참관객들의 반응은 의외로 뜨거웠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고기능성은 물론 감각적인 디자인이나 컬러가 여타 아웃도어 브랜드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을 정도라는 평가를 받아 그 가능성을 보여준 것이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한편 액션 스포츠관(B5)에 자리한 다이와는 부스 외곽 전체를 낚싯대로 빙 두르고 전면에 주력 낚시제품인 릴과 하드베이트 등을 진열해 여타 부스와의 차별화를 시도하는 한편 낚시 메이커로서의 정체성도 함께 부각시켰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이로 인해 세계적인 스포츠용품 박람회임에도 불구하고 다이와를 제외하고는 낚시업체가 전무한 상황에서 낚시에 관심있는 참관객의 눈길을 끌었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한편 이번 박람회에서 한국아웃도어스포츠산업협회(회장 박만영)는 한국관을 구성해 참가했고 블랙야크(회장 강태선)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ISPO 어워드 글로벌 부문 황금상(Gold Winner)을 수상했으며 특히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최초로 참가해 큰 주목을 받았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ISPO는 1970년 독일 뮌헨에서 시작된 아웃도어 스포츠용품 박람회로 스포츠레저, 아웃도어 및 캠핑용품 분야의 최신 정보와 개발동향, 시장동향이 집약된 전문 전시회로 2005년에는 중국 베이징에서도 개최됐고, 올해부터는 상하이에서도 개최될 예정이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액션 스포츠(Action Sports), 헬스/피트니스(Health/Fitness), 텍스트렌드(Textrends), 아웃도어(Outdoor), 퍼포먼스(Performance), 스키(Ski), 스포트스타일(Sportstyle), 소싱(Sourcing), ISPO 비전(Vision) 등 9개의 주제로 총 16개 전시관에서 열렸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전 세계 100개국 2천7백여개의 업체가 참가해 8만5천명 이상의 참관객이 다녀간 이번 박람회는 작년 대비 업체수로는 3%, 참관객 수로는 6%가 늘어나 성황리에 치러졌다.

    다이와(Daiwa), 낚시업계 세계 최초로 ISPO 참가...세계 아웃도어 시장 공략 나서

    아웃도어의 본 고장인 유럽 무대에서 성공적인 데뷔를 마친 다이와의 향후 행보가 주목된다.

    한편 이번 박람회의 생생한 현장소식은 한국낚시채널 FTV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