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개인 맞춤형 디지털 치아 교정, 정확도 높이고 치료기간 줄여”
“개인 맞춤형 디지털 치아 교정, 정확도 높이고 치료기간 줄여”
Posted : 2018-09-12 17:21
YTN PLUS와 ATA(에이티에이)치과가 공동 기획한 생활건강 프로그램 ‘헬스플러스라이프(health+Life)’는 9월 8일(토) ‘개인 맞춤형 디지털 치아 교정‘ 편을 방송했다.

이번 방송에는 오현근 ATA치과 원장이 출연해 ‘디지털 치아 교정’을 설명했다.

오 원장은 “3D 기술을 이용한 ‘디지털 치아 교정’이 증가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디지털 치아 교정’은 3D 스캐너로 환자의 구강 구조를 정밀하게 분석하고 환자 개인마다 맞춤형 장치를 제작해 교정 치료를 진행하는 방식이다.

오 원장은 “사람마다 치아의 크기와 두께, 그리고 구강구조가 다른데 맞춤형 장치를 제작해 이물감 없고 더욱 정밀한 교정이 가능해졌다”며 “장치를 넣는 위치와 치아 이동 방향, 교정 후 결과까지 미리 파악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치아에 붙인 장치가 보이는 것이 부담스러운 경우, 심미성을 고려한 교정 장치를 이용하면 된다.

오 원장은 “보이지 않는 장치로는 뺐다 꼈다 할 수 있는 투명 교정 장치와 치아 안쪽에 붙여 보이지 않게 하는 설측 교정 장치가 있는데, 설측 교정 장치의 경우 두 줄 와이어를 이용해 교정 기간을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교정 장치 역시 의료기기이기 때문에 병원에서 식약처에서 허가 받은 인증업체의 장치를 쓰는지 확인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치료 기간에는 구강 관리에 더욱 신경 써야 한다. 교정 장치 사이에 낀 음식물 등을 제대로 칫솔질해주지 않으면 충치나 잇몸질환이 생기기 쉽다.

딱딱하거나 질긴 음식 등을 잘못 먹으면 치아교정 장치가 떨어지거나 파손될 수 있는데, 교정 치료가 제대로 진행되려면 최대한 빠르게 병원을 찾아 처치를 받아야 한다.


[YTN PLUS] 강승민 기자, 사진 정원호 기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