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일라이트를 통해 36.5℃ 심부 체온으로 건강 지키기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1-04 10:00
앵커

안녕하세요. YTN 헬스플러스라이프 이윤지입니다.
우리 몸은 체온이 떨어지면 면역력이 약해져 각종 질병에 노출되기 쉬운데요.
몸의 중심부 체온인 심부 체온의 중요성과 우리 몸을 따뜻하게 유지할 수 있는 건강수칙을 살펴보겠습니다.

-----
앵커

의외로 정상 체온을 유지하고 있는 사람이 많지 않다고 들었는데요.
적정 체온을 유지하는 것만으로도 건강에 도움이 되나요?

[인터뷰 : 박종기 삼육서울병원 생활의학연구소장(전 에덴요양병원장)]
적정 체온을 유지해주는 것은 건강의 기본입니다.
보통 36~37.5℃가 정상적인 체온인데, 체온이 내려가게 되면 각종 바이러스와 만성적인 감염에 노출되고, 면역력이 저하되면 일반적인 질환들뿐 아니라 암에 걸릴 가능성도 높아집니다.

앵커

몸을 따뜻하게 유지하려면 어떤 생활습관이 필요할까요?

[인터뷰]
단백질과 비타민, 미네랄 같은 무기질을 충분히 섭취하면 체온 유지에 도움이 됩니다.
몸이 차다면 온열요법으로 찜질기나 배 덮개 등을 통해 심부 체온을 높여주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특히 여성은 배를 따뜻하게 하고 따뜻한 물을 많이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
[궁금해요!]
Q. 효과적인 온열기기 사용 시 기억할 점은?
A. 심부 체온을 높여서 면역력을 증가하기 위해서는 원적외선과 음이온이 나오는 숯, 황토, 일라이트와 같은 천연 물질을 활용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일라이트 광물의 경우 40℃에서 방출되는 원적외선의 고유파장은 인체의 고유파장과 일치해서 세포의 에너지대사율이 심부 체온을 상승시키는 데 도움이 됩니다.
온열기기를 사용할 때에는 전자파와 전자기장이 인체에 유해하지는 않은지 꼭 살펴봐야 하겠습니다.

-----
앵커

면역기능을 높이고 신진대사를 촉진하기 위해서는 금연, 충분한 수면, 규칙적인 운동도 도움이 됩니다.
또 평상시 정상 체온인지 꾸준히 살피셔서 튼튼한 몸을 지키시기 바랍니다.
함께해 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
진행 이윤지 / 촬영·편집 박세근, 정원호, 강재연 / 구성 공영주, 강승민

-----
문의 : 메덱스힐링 (1588-8168, 031-881-5590) 수목토라운지 (02-511-9350)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