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직격Y터뷰] 백수련 "남편 김인태, 12일 별세...갑작스럽고 슬퍼"
[직격Y터뷰] 백수련 "남편 김인태, 12일 별세...갑작스럽고 슬퍼"
Posted : 2018-09-12 11:08
원로 배우 김인태가 향년 88세로 별세했다.

김인태는 오늘(12일) 오전 경기 용인시 기흥구의 한 요양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2007년 발병한 전립선암과 뇌졸중 등 합병증으로 긴 투병생활을 이어왔다.

아내이자 배우 백수련은 12일 YTN Star에 "빈소는 분당 서울대학교에 마련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갑작스럽고 슬프다"며 눈물을 삼켰다.

고인은 1930년생으로 서라벌예술대학 졸업 후 1954년 연극배우로 데뷔했다. '전원일기' '제4공화국' '태조왕건' '명성황후' '무인시대' '발리에서 생긴 일' 등 다양한 작품에서 출연했다.

백수련 역시 배우로 1961년 연극배우로 데뷔 후 '대추나무 사랑걸렸네', '오만과 편견', '작은 신의 아이들' 등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인기를 얻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방송화면]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