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살아있는 세포 관찰, 생체현미경 최초 개발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15 00:09
앵커

살아 있는 생물의 세포를 실시간으로 3차원 영상으로 볼 수 있는 생체현미경이 개발됐습니다.

인간 질병의 복잡한 발생 과정 등을 밝힐 수 있는 차세대 첨단 영상장비로 미래 바이오 시장을 새롭게 개척할 전망입니다.

이정우 기자입니다.

기자

생체현미경이 바이오제약 분야에서 크게 주목받고 있습니다.

단순 합성 약물보다 생체의 세포 수준에서 복합적으로 작용하는 면역치료제와 세포, 유전자, 항체 치료제 등 새로운 개념의 바이오 의약품 개발에 집중하기 때문입니다.

KAIST 교원 창업기업이 이 같은 바이오 의약품 개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생체현미경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습니다.

살아 있는 동물 세포들을 고해상도로 직접 관찰할 수 있는 3차원 생체 현미경입니다.

[김필한 / KAIST 의과학대학원 교수 : 초고속 레이저를 사용해서 세포들 하나하나를 빛이 나도록 만듭니다. 그렇게 해서 저희가 빛이 나는 세포들을 하나하나 실시간으로 추적하면서 3차원의 움직임을/ 관찰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입니다.]

동물의 세포와 단백질의 움직임 등을 동시에 3차원으로 직접 관찰할 수 있어 각종 시험 결과의 오류와 시간, 비용을 줄일 수 있습니다.

기존 MRI나 CT 등으로 불가능했던 신체의 다양한 장기 내부에서 움직이는 세포들을 하나하나 구별이 가능합니다.

살아있는 생물의 세포를 실시간으로 3차원 고해상도로 볼 수 있는 이 기술은 바이오 시장을 새롭게 개척할 것으로 보입니다.

생명 현상을 종합 분석할 수 있는 혁신적 원천기술로 차세대 의료와 의약 기술 등에 적용할 수 있습니다.

[김필한 / KAIST 의과학대학원 교수 : 치료제들을 개발할 때 그 치료제들이 세포들한테 어떻게 작용해서 정말 우리 몸 안에 있는 질병을 치료할 수 있는지를 관찰하는 데에 사용될 겁니다.]

세계 최고의 생체현미경은 인간 질환의 복잡한 발생 과정을 밝히기 위한 차세대 첨단 영상장비로 활용될 전망입니다.

YTN 이정우[ljwwow@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