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제주 4·3 수형 생존인, "70년 만의 재심 환영"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04 13:33
제주 4·3 수형 생존인 18명과 가족, 4·3 도민연대 측은 기자회견을 열고 법원의 70년 만의 재심 결정을 환영한다고 밝혔습니다.

수형인 박동수 할아버지는 재심 개시 결정을 한 재판부에 감사하다며 2,530명 수형인명부에 등재된 희생자들의 명예를 회복할 수 있는 새로운 길이 열렸다고 말했습니다.

생존인들의 나이가 너무 많아 거동조차 못 할 사람이 늘어간다며 생전에 기대하는 결말을 볼 수 있도록 빠른 진행을 부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제주 4·3 수형 생존인 18명은 지난해 4월 재심청구서를 제주지방법원에 제출했고 법원은 어제 재심 개시를 결정했습니다.

고재형 [jhko@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