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충북 남부 지역에 호우 특보...비 피해 우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31 09:04
앵커

충북 지역에 어제부터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

좁은 지역에 많은 비가 내려 비 피해가 우려되는데 지금은 충북 남부 지역에 호우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이성우 기자!

새벽 시간에 충북에 비가 많이 내렸는데 지금 상황은 어떤가요?

기자

네, 새벽보다는 빗줄기가 가늘어졌습니다.

새벽 짧은 시간 동안 많은 비가 쏟아졌는데요.

지역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시간당 40㎜의 강한 비가 내렸습니다.

현재 충북 전 지역에 내려졌던 호우특보는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해제됐습니다.

충북 남부 지역을 중심으로 호우 특보가 발효 중인데 특히 옥천에는 호우 경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어제부터 지금까지 내린 비의 양을 보면 충북 증평에 238㎜가 넘는 비가 내렸고 괴산 186, 옥천에 148㎜의 비가 내렸습니다.

특히 이번 비는 강수대의 남북 폭이 매우 좁고 동서로 길게 형성돼 강수량 지역 차가 큰 것이 특징입니다.

이렇게 짧은 시간에 많은 비가 내리다 보니 비 피해도 발생했습니다.

충북에서 가장 많은 비가 내린 증평군의 경우 주택 및 상가 3곳이 침수 피해를 입었습니다.

어젯밤 괴산군 소수면 길선리에서 소하천이 범람하면서 인근 주택에 사는 80대 할머니가 고립됐다가 119구조대에 의해 안전지역으로 대피했습니다.

또 괴산군 지역 도로 3곳이 침수됐고 축제장 천막 등이 일부 유실됐습니다.

아직 피해 신고가 접수되지 않은 것도 있을 수 있는 만큼 시간이 흐르면 추가 피해가 더 나올 수 있습니다.

여기에 계속되는 비로 산사태와 축대 붕괴 등의 피해도 우려되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충북 지역에 오늘 오후까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해 비 피해가 없도록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겠습니다.

지금까지 청주시에서 YTN 이성우[gentlelee@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