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제주 법원, 응급실 난동 50대 벌금형
Posted : 2018-08-29 10:31
제주지방법원은 응급실에서 난동을 부린 혐의로 기소된 51살 김 모 씨에게 벌금 4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월 119구급차로 병원에 이송된 뒤 별다른 이유 없이 치료를 거부하며 의사에게 욕설하고 위협하는 등 소란을 피워 응급처치를 방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고재형 [jhko@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