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역대급 녹조 수준...이제는 '독조 라떼'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15 11:53
지난 12일 낙동강 달성보입니다.

보를 넘는 강물이 녹조 때문에 녹색 물감을 풀어놓은 듯합니다.

달성보에서 하류 방향으로 10km 거리인 도동서원 앞에서는 누가 강에 녹색 페인트를 부은 것처럼 녹색이 짙습니다.

흐르는 모습을 전혀 찾을 수 없다 보니 마치 잔잔한 호수를 보는 듯한 착각까지 불러일으킵니다.

창녕함안보까지 내려가니 수력 발전을 하려고 한쪽에 그물로 분리한 곳이 보이는데 녹조가 더 심합니다.

창녕함안보에서는 지난 6일 1㎖당 남조류 세포 수가 71만 개 넘는다는 측정 결과까지 나왔습니다.

4대강 사업 이후 가장 녹조가 심각한 수준입니다.

낙동강 하류 취수원인 매리도 옅어지기만 했을 뿐, 녹조 현상은 분명합니다.

경남지역 지자체는 낙동강 보를 개방하지 않아 수돗물 원수 수질이 나빠졌다며 정부에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시민 단체도 수문을 열어 천3백만의 식수원인 낙동강 녹조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최근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농민들은 물을 많이 쓰는 벼농사 철에 가뭄까지 겹쳤는데 굳이 지금 물을 빼야 하냐며 불만을 터트리고 있어 정부가 이 문제에 쉽게 결론을 내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YTN 김종호입니다.

화면제공ㅣ생명그물
촬영기자ㅣ지대웅
자막뉴스 제작ㅣ이 선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